> 트래블 > 해외여행
Travel+Leisure선정 세계 최고의 섬 팔라완세부퍼시픽항공 추천 필리핀의 관광명소
트래블레저플러스  |  webmaster@itlplu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07  11:07:5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미국 타임 발간 Travel + Leisure선정 2017년 1위

   

팔라완 푸에르토 프린세사 지하강의 입구. 세계에서 가장 큰 지하강 중 하나로 선정됐다.

풍부하고 다양한 동식물과 매력적인 풍경 덕에 필리핀의 숨겨진 보물로 불리는 팔라완이 미국 미디어 그룹 타임에서 발간하는 관광전문지 트래블 앤 레저(Travel + Leisure)의 독자 480만 명이 선정한 ‘2017년 세계 최고의 10대 섬’ 1위를 차지했다. 지구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곳이라는 찬사를 받은 팔라완은, 맑고 투명한 해변뿐만 아니라 세계에서 가장 긴 지하 강이 있는 팔라완 지하동굴 국립공원을 비롯해 다양한 볼거리로 가득한 곳이다.

한국인들에게 오랫동안 사랑받고 있는 필리핀의 보라카이 역시 팔라완의 뒤를 이어 세계 최고의 섬 3위에 선정됐다. 보라카이는 4km 길이의 화이트 비치에서 즐기는 다양한 해양 액티비티, 애매랄드 빛 바다와 럭셔리한 리조트들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 필리핀의 세부 퍼시픽은 인천에서 보라카이(칼리보)까지 매일 운항하고 있으며 약 4시간 30분 정도가 소요된다.

   
보라카이 해변가

필리핀 최대 항공사인 세부 퍼시픽을 이용하면 남녀노소 누구든 쉽게 이 아름다운 섬 팔라완과 보라카이(칼리보)에 닿을 수 있다. 세부 퍼시픽은 필리핀 내 가장 많은 국내선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으며 항상 합리적인 항공 요금을 제공하고 있다. 인천에서 마닐라 또는 세부까지 매일 운항하는 항공편을 이용해 팔라완의 인기 목적지인 코론과 푸에르토 프린세사까지 짧은 시간 내 닿을 수 있다.

지난 5월 새롭게 개장한 푸에르토 프린세사의 신 터미널은 넓어진 활주로와 다양한 기반시설을 제공해 항공사들이 더 큰 항공기를 운항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으며, 터미널 건물은 1000명 이상의 승객을 수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를 통해 세계적인 휴양지 팔라완에 점점 더 많은 관광객이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부 퍼시픽은 필리핀 항공 운송 업계에서 가장 큰 항공사로, 다른 항공사보다 필리핀 내에서 더 높은 항공편 빈도로 더 많은 목적지와 노선으로 저렴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필리핀 내 37개 목적지와 아시아, 호주, 중동, 미국 등 전 세계 26개의 목적지에 총 104개 노선을 운항하며 방대한 네트워크와 다양한 운항 스케줄을 제공하고 있다. 클락, 다바오, 칼리보, 세부, 일로일로 및 마닐라와 같은 전략적으로 배치된 6개의 허브 공항을 운항하고 있다.

트래블레저플러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http://channel.pandora.tv/channel/video.ptv?ch_userid=vj8282&prgid=53567080
럭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신촌로 196-1 이화빌딩 601호  |  대표전화 : 070-7789-1258
등록번호 : 서울 다 10797  |  발행·편집인 : 서윤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근
Copyright © 2020 트래블레저플러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