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래블 > 관광청
USA스페셜리스트 4기 출범미국관광청 및 13개 미주 파트너社 참여
정영호기자  |  oblove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2  11:14:5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40개 주요 여행사 선발 총 44명의 스페셜리스트 본 참가

   

전국 40개의 주요 여행사에서 선발된 총 44명의 USA스페셜리스트들이 오리엔테이션에 참가했다.

미국관광청(Brand USA)은 지난 7일 명동 알로프트 호텔에서 ‘제4기 USA 스페셜리스트 프로그램’ 오리엔테이션을 개최했다.

최지훈 미국관광청부장은 “올해는 특히, 40개 주요 여행사에서 선발된 총 44명의 스페셜리스트가 본 프로그램에 참가했다. 미국관광청은 멤버들 간 단합을 도모하고 다양한 시각에서 미주 상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올해부터 새로 팀 제도를 도입했다. 각 팀은 패키지 여행사, FIT 여행사, 랜드사가 골고루 섞이도록 구성했다. 각 팀은 교육 과정 수행성과에 따라 팸 투어 지역 우선 지정 및 베스트 팀 수상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받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올해 첫 팀별 미션으로 ‘2018년 가장 주목해야 할 미주 상품’에 관한 토론회가 진행됐다. 팀원들은 금년 가장 발전 가능성이 높은 미주 지역을 선정하고, 이 지역의 여행 상품을 개발해본 후 향후 판매 방안 등이 논의됐다.

올해의 첫 세미나는 하와이 관광청이 ‘하와이 6개 섬 기본 교육’을 진행했고 이어진 저녁 행사에서는 레크리에이션 전문가와 함께 팀별 미션 시상식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4기 참가자들의 친목을 다졌다.

최 부장은 “4기 미국 전문가로 성장하려는 새내기 참가자들의 열정과 미주 상품 개발 가능성을 동시에 볼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었다”면서 “4기 멤버들이 본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미국 여행 시장의 활성화를 이끄는 주역들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USA 스페셜리스트 프로그램(USA Specialist Program)은 미국관광청에서 주관하는 여행사 대상 교육 프로그램으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 동안 총 115명의 미국 전문가를 배출했다. 올해는 2월부터 10월까지 격월로 총 5회의 미주 지역 및 상품에 대한 세미나가 진행된다. 미국관광청은 각 교육 과정을 우수한 성적으로 이수한 스페셜리스트들에게 미주 팸 투어 기회 부여 및 프로그램 수료증을 수여한다.

4기 미국 스페셜리스트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미주 파트너사들은 다음과 같다.

△아메리칸항공 △에어캐나다 △델타항공 △하와이안항공 △유나이티드항공 △캘리포니아 관광청 △로스앤젤레스 관광청 △하와이 관광청 △라스베이거스 관광청 △뉴욕관광청 △시애틀 관광청 △알라모 렌터카 △허츠 렌터카

 

#미국관광청#USA스페셜리스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http://channel.pandora.tv/channel/video.ptv?ch_userid=vj8282&prgid=53567080
럭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신촌로 196-1 이화빌딩 601호  |  대표전화 : 070-7789-1258
등록번호 : 서울 다 10797  |  발행·편집인 : 서윤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근
Copyright © 2018 트래블레저플러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