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래블 > 관광청
홍콩관광청, 주요 어트랙션 선보여
서진수 기자  |  gosu42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3.18  10:29: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Hello from HongKong Attractions’ 상품 설명회

   
한국을 찾은 홍콩 주요 어트렉션 대표단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오는 5월부터 50만 장의 무료 항공권으로 관심을 집중시킨 바 있는 홍콩이 지난 15일 JW메리엇 동대문 호텔에서 주요여행사 및 미디어를 초청, 주요 어트랙션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옹핑360, K11, 스카이100전망대, 오션파크, 빅버스 등 5곳이 참가해 ‘다시 온 홍콩, Hello from HongKong Attractions’ 상품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김윤호 홍콩관광청 한국 지사장은 “홍콩 여행의 마지막 관문이었던 PCR 검사 의무화 조치가 지난 11일 해제되면서 많은 분들이 홍콩을 찾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운을 뗀 뒤 “홍콩의 대표 어트랙션들은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마당을 마련하는 한편 재정비해 한국 관광객들을 기다리고 있다”면서 “홍콩은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의 모습에서 더욱 진일보한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새로운 매력이 더해진 홍콩이 대중에게 널리 알려지면 홍콩여행객은 더 늘어날 전망”이라고 말했다.

■란타우 섬의 대표 주자 ‘옹핑 360’

   
란타우 섬의 옹핑 360 케이블카가 소개되고 있다.

란타우 섬의 옹핑 360(Ngong Ping 360)은 인상적인 중국 전통 문화 테마 마을인 옹핑과 퉁청을 연결하는 5.7km의 케이블카로 기존의 투명한 유리 바닥의 케이블카 '크리스탈 캐빈'에 최근 ‘파노라믹 캐빈 크리스탈+’를 추가했다. 상하좌우 투명한 유리로 전망을 80%까지 확장했다.

옹핑 빌리지에는 케이블카 탑승 외에도 워킹 위드 부다, 케이블카 디스커버리 센터, 아트 오브 초콜릿, 모션 360 등의 체험거리와 인스타그램에 올리기 좋은 뷰가 예쁜 벽화, 케이블카 뷰포인트 등이 있다. 빅 부다와 옹핑 체리블로섬도 사진과 영상에 담아 아름다운 추억을 남기기 좋다.

옹핑 빌리지 인근에는 '동방의 베니스'로 불리는 타이오(Tai O) 마을과 홍콩 최대의 청샤(Cheung Sha) 해변, 디즈니랜드, 홍콩국제공항 등 볼거리와 체험거리가 많다. 여행객들은 ‘타이오 패스’를 이용하면 보다 편하게 란타우섬을 둘러볼 수 있다. 타이오 유람선도 탈 수 있고, 캐시 쿠폰을 이용해 쇼핑도 가능하다. 프라이빗 버스로 이동하는 전문 가이드 투어도 이용할 수 있다.

■란타우 섬의 신규 문화·관광∙쇼핑몰 'K11'

   
설명회가 진행되고 있는 JW메리엇 동대문 스퀘어

K11(케이원원)은 신규 쇼핑·문화·관광을 집대성한 대형 브랜드다. 약 4조원(250억 홍콩달러)가량을 투자, 10년에 걸쳐 완공한 ‘빅토리아 독사이드’는 K11 MUSEA, 로즈우드호텔, K11 ARTUS, K11 ATELIER 등으로 구성해 복합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다. 홍콩국제공항에서 모노레일로 이동할 수 있어 접근성도 좋고 항공사 체크인 서비스 카운터도 마련돼 있다.

'원원스카이스'(11 SKIES)는 800개 이상 브랜드가 들어선 세계 최대의 리테일 컴플렉스다. 미슐랭 원 스타 레스토랑을 포함한 120여 개 이상의 레스토랑이 있다. 또 키자니아, 레고랜드와 아트리움쇼 등 세계 최대의 실내 엔터테인먼트 시설을 자랑한다. 인스타그램 인기 명소로 유명세를 더하고 있는 로즈우드호텔에서는 전체 객실 중 80%가 빅토리아 하버의 전경을 볼 수 있는 아름다운 뷰를 자랑한다.

   
김윤호 홍콩관광청 한국지사장이 새로워진 홍콩에 대한 소개를 하고 있다.

■360도 회전 실내 전망대 'Sky 100'

해발 393m의 Sky 100 전망대는 홍콩 최고층 빌딩인 ICC 100층에 위치해 있다. 360°의 회전 전망대로 홍콩의 다양한 경관을 감상할 수 있다.

28m 규모의 ‘스토리월’을 통해 홍콩만의 전통과 문화가 담긴 ‘홍콩 이야기 100’가지를 만날 수 있다. 스카이 하이테크 존에서는 항구 위로 보이는 달과 불꽃놀이, 라이트쇼, 계절별 변화하는 일몰장관, 태풍의 힘 등을 ‘VR 가상현실’로 체험할 수도 있다. 1960년대 옛날로의 시간여행을 떠날 수 있는 ‘VR 홍콩 시간여행’, 빅토리아항구를 배경으로 스카이100 창문을 스크린 삼아 펼쳐지는 25분간의 환상적인 라이트쇼도 매력적이다.

■홍콩의 스테디셀러 '빅버스'

   
빅버스(Big Bus)

빅버스(Big Bus)는 홍콩 여행객들에게 있어 최고의 이동 수단이다. 홍콩의 스테디셀러 어트랙션인 빅버스투어는 오픈탑 버스를 타고 홍콩의 주요 랜드마크와 관광 명소를 편하게 둘러볼 수 있다. 한국어를 포함한 8개 언어를 지원하는 오디오 해설을 통해 홍콩의 역사와 문화를 배우며 여행의 깊이를 더할 수 있다.

빅버스는 4월30일까지 빅버스 티켓 한 장 구매 시, 피크트램 스파이패스 티켓을 1장을 무료 제공하고, 구룡나이트 투어 티켓을 구매하면 1장 더 주는 ‘1+1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세계적인 수준의 '오션파크 앤 워터월드'

홍콩 오션파크 앤 워터월드에서는 세계 수준의 아쿠아리움에서 동물들과 친해질 수 있고, 스릴 넘치는 놀이기구, 해안선을 따라 오르내리는 케이블카, 27개 어트랙션을 보유한 워터파크, 아름다운 전망을 선사하는 두 개의 호텔, 세계 각국의 요리와 지역 특식, 각종 축제 등을 즐길 수 있다. 

   
오션파크 앤 워터월드

 

서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신촌로 196-1 이화빌딩 601호  |  대표전화 : 070-7789-1258
등록번호 : 서울 다 10797  |  발행·편집인 : 서윤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윤근
Copyright © 2023 트래블레저플러스. All rights reserved.